희귀템 남은 치킨, 무엇이 될꼬 하니

반응형
별일이네요.
치킨이 남았습니다.
이런 일이 거의 없거든요.
남은 치킨은 데워도 맛이 없어요.
치킨 몇 조각으로 둘이서 한 끼 먹는 방법입니다. ^^

준비물;  프라이드 치킨 몇 조각
            볶음밥 - 당근, 양파, 양배추, 달걀, 소금, 깨소금, 참기름, 볶음용 기름
            떡볶이 - 당근, 양파, 양배추, 봄동, 고추장, 물엿조금, 마늘,

남은 치킨은 잘게 잘라요.
애들이 좋아하지 않는 퍽퍽한 부분이에요.
두 세조각 더 남았다면 껍질을 벗겼을텐데, 양이 적어 그냥 했어요.


잘게 자른 것들은 볶음밥용, 굵은 것들은 떡볶이용이에요.

 


같은 팬으로 요리를 할거에요, 설거지 적게... ㅎ
궁중팬에 기름 둘러 다진 채소를 넣고 볶다가

 


밥 넣고 볶다가 소금 간 맞춰 넣고 또 볶다가 치킨 넣고 볶아요.
달걀 한 알 깨뜨려 넣고 완전히 볶은후 깨소금과 참기름 넣어 마무리.

 


볶음밥을 접시에 담아 내고, 그 팬에 국물을 잡아 고추장과 마늘 넣고 좀 끓으면, 준비된 채소와 물엿 조금 넣고 바글바글 끓으면

 


떡 넣고 약불에서 저어가며 끓이다가

 


치킨 마저 넣고 걸쭉해질때까지 끓여요.

 





십대 청소년 둘이서 한 끼가 충분히 됐어요.
쉽게 만들었기에 내가 거저 먹은 느낌.. ^^
앞 접시에 먹고 싶은 거 덜어 먹는 것도 아기자기 재미있어요.



고기의 살결을 그대로 보여 주는 치킨 볶음밥.
떡볶이만 먹었다면 생겼을 분식의 허전함을 충분히 채워 줘요.

 



밥만 먹었다면 심심하고 밋밋했을텐데, 빨간 치킨 떡볶이가 매콤하게 옆을 지키고 있습니다.
엄마 집에서 가래떡을 뽑아 썰기 쉽게 동그랗게 가위로 잘랐더니, 떡모양이 동글동글해요.

 




남은 음식을 재활용 해 먹으면 어쩐지 저는 보람을 느낍니다.
한끼 거리로 두끼를 해결했다는, 게으름에 대한 충족.
알뜰하게 먹었다는 주부로서의 자존심 비슷한 느낌. ㅎㅎ

반응형

댓글()
  1. BlogIcon 담빛 2012.01.18 0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은 치킨 느끼할 수 있는데 매콤한 떡볶이와 만남~!
    잘 어울리겠어요^^

  2. 대한모 황효순 2012.01.18 11: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아이디어 좋고요.
    물론 맛도 좋겠죠.ㅎㅎ
    먹고 싶다요.

    • BlogIcon 부지깽이 2012.01.20 0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맛도 그만이다요. ㅎ

      치킨 남을 일이 거의 없는데, 뭔일인지 남았어요.
      그래서 자주 먹지는 못할 메뉴같지만, 그래서인지 더욱 감칠맛나게 맛있었다는... ^^

  3. BlogIcon 모피우스 2012.01.18 11: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캬~~~ 베리굿입니다. 역시 아이디어가 중요한 것 같습니다.

  4. BlogIcon 하랑사랑 2012.01.18 1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한끼 거리로 두끼 해결했다는 주부의 자부심에 빵 터졋어요.
    전 저만 그런 생각하는 줄 알았거든요.
    와...내가 이거 한 가지로 몇 끼를 해결하는거야...라며 왠지 본전 뽑는 느낌을 느끼며 ㅋㅋㅋㅋㅋㅋㅋ
    암튼...전 이리 응용은 잘 안하고 그냥 같은 음식 몇 끼 먹는데...
    새로운 탄생인데요.
    치킨 자주 남는 아이템인데...저도 한 번 도전해봐야겟네요 ^^

    • BlogIcon 부지깽이 2012.01.20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켈켈켈~
      맞아요, 딱 본전 뽑는 느낌... ^^

      좋기도 하고 피곤하기도 하고 흐뭇하기도 하고 힘들기도 한 명절이 다가옵니다.
      만반의 준비 하셨나요? ^^

  5. BlogIcon 복돌이^^ 2012.01.18 12: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이거 너무 괜춘하네요..^^
    암튼 버릴게 없다니까요..ㅎㅎ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6. BlogIcon hermoney 2012.01.18 14: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예전에 남은 치킨을 볶으니 꽤먹을만하게되더군요
    예전 생각 납니다

    더불어서 배가고파지네요T_T

  7. BlogIcon 귀여운걸 2012.01.19 0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남은 치킨이 볶음밥으로 화려하게 탄생했네요..
    요거요거 너무 좋은 생각이네요ㅎㅎ
    저두 앞으로는 치킨볶음밥으로 만들어 먹어봐야겠어요^^

  8. BlogIcon 주리니 2012.01.19 0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이리 볶기도 하셨어요?
    저희야 닭이 남은 이유도 없지만,
    이렇게 볶음밥 재료로 사용할 줄이야~~~

  9. BlogIcon 연한수박 2012.01.19 0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은 치킨을 이렇게 요리해도 좋겠어요^^
    저희도 신랑이 치킨을 좋아해서 자주 먹는데
    먹고 남은 건 그냥 냉장고에 넣어두거든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