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아이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치즈 감자전

아이들이 감자전을 좋아하는 걸 알면서도 자주 안 하게 되는 나름대로 이유가 있어요.

강판에 감자 갈고 나면 팔도 아프고 어깨도 아프고.

이젠 슬슬 꾀가 납니다. ㅎ

 

믹서에 갈아 버리면 쉽긴 하지만, 씹는 맛이 떨어져 아이들이 별로 환영하지 않아요.

그래서 이젠 중 1 막내 녀석을 부려 먹기로(?) 했어요.

본인이 좋아하는 감자전인지라 기꺼이 신 나게 갈아줍니다.

팔 힘도 어찌나 센지, 감자를 갈기 위해 태어난 팔 같아요. ㅋㅎㅎㅎ

 

일반적인 감자전은 많이 먹어 봤으니까, 피자 치즈를 넣어 색다르게 만들어봤어요.

 

 

준비물;   감자, 피자 치즈, 소금, 지짐용 기름

 

오늘의 하일라이뚜~

피자 치즈 되시겠습니다. ^^

 

 

'네가 먹을 거니까 네가 갈아라~'

둘째 아이의 노동력을 착취해서 갈은 감자.

체에 받쳐 20여분 물기를 빼며

 

감자 국물의 윗물을 가만히 따라 버리면 이렇게 앙금이 가라 앉지요.

 

체에 받쳐진 감자 건더기와 소금 약간을 넣어 골고루 뒤적여

 

달궈진 팬에 앞 뒤로 감자전을 부쳐 치즈를 한 쪽에 얹어 반을 접어 가장자리를 꾹꾹 눌러요.

치즈가 녹을때까지 팬에 두었다가 꺼냅니다.

 

 

 

 

안그래도 감자전 좋아하는 아이들.

더 난리가 났어요.

그 좋아하는 피자 치즈가 들어갔으니까요.

 

 

 

얼마나 쫀득거릴지 상상이 되시지요?

저의 주먹 두개를 합친것 만한 감자 3개를 갈았건만, 다 먹고 나서도 아이들은 아쉬워했어요.

아마 감자 한상자를 다 갈아 만들어 줘도 거뜬히 먹어 치울 것 같은 10대 아이들 둘. ㅎ

 

 

 

 

오전중에 그친다고는 하는데, 아까 보다는 잠잠해 졌지만 바람도 불고 비도 오고 있어요.

방학 며칠 전이라 오전 수업만 하고 오는 아이들을 위해 감자와 치즈를 준비해 보심은 어떠실지요? ^^

 

좋은하루

댓글()
  1. BlogIcon 춥파춥스 2012.07.19 0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하지 않은자 먹지도 말라 ㅋㅋㅋㅋㅋㅋ
    저도 엄마 많이 도와드렸는데..
    이렇게 잘잘하게 손 많이 가는거 도와드리면 좋아하시더라구요^ㅡ^
    그냥 감자전도 맛있는데 치즈까징♥ 완전 마이쪙~ 최고최고!!

  2. BlogIcon 모피우스 2012.07.19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맛이길레... 캬... 궁금해집니다.

  3. BlogIcon 로사아빠! 2012.07.19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왠지 10대가 아닌 저도 상당히 맛있게 먹을거 같단 생각이 드네요^^

  4. BlogIcon 하결사랑 2012.07.19 1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 아들녀석도 빨리 커서 힘차게 감자 갈아주었으면 좋겠네요.
    그때까지 전 식감이 좀 떨어져도 믹서기를 ㅋㅋㅋ

    치즈 아이디어좋네요.
    딸내미가 캐온 감자 많은데...
    해먹어야겠어요.
    마침 비도 오는데 ^^

    • BlogIcon 부지깽이 2012.07.20 0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랑이가 유치원에서 감자를 캐왔나보군요.
      아이고~ 기특해라~

      한결이가 얼른 쑥쑥 자라 우리집 형아처럼 감자를 잘 갈길 바랍니다. ㅎㅎㅎ

  5. BlogIcon 내병은 내가고친다 2012.07.20 23: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늘! 건강하시고 날마다 좋은 일만 있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