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딩 남자의 가을, 귀여워 ^^

부지깽이와윤씨들|2012. 11. 16. 07:30
반응형

우연히 발견한 중1 청소년 아들이 내놓은 학교 공문 뒷면에 그려져 있던 그림.

 

"우와~ 이거 네가 그렸어?"

"그거? 그냥~~. 심심해서~"

우수에 차 나무에 기대 서 있는 사람이며 떨어지는 낙엽에, 질풍노도의 시기인 요즘 자기의 마음속인 듯한 나무 잎사귀들.

자신은 심각하게 그린다고 했을지 몰라도 저는 귀엽기만 합니다. ㅎㅎㅎ

 

아들아~ 외로운 게냐?

걱정 마라, 이 또한 지나갈 테니~~

 

 

 

 

막간을 이용해 선보이는 보너스 그림~~~~

 

이때쯤 남자 소년이라면 한 두번은 그려봤을 로보트 그림.

 

트렌스포머

 

 

 

 

and 아이언맨.

 

 

문득 초등학교때 로보트 그림을 기똥차게 그리던, 이름도 얼굴도 생각 안 나는 남자 아이가 생각납니다. ^^

 

반응형

댓글()
  1. BlogIcon 하결사랑 2012.11.16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그림 연필의 터치가 살아있는데요. ㅋㅋ
    전 워낙에 대고도 못그려서...첫번째 가을남자 사진은 참 운치있네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