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자판기 컵에서 추억 엿보기

반응형

커피 자동판매기가 없던 대형 약국.

장소가 장소인지라 손님의 건강을 위해서인 둥굴레차하고 녹차만 있어서 약 나오길 기다는 짧지 않은 시간이 허전했는데,

두어 달 전에 커피 자판기를 들여놨더라고요.

아마 많은 사람의 민원(?)이 있지 않았었을까 추측해봅니다. ^^

 

이번에 가서 순서 기다리며 한 잔 뽑았는데,

다니는 장소가 거의 일정한 저인지라 이미 이 컵이 전국 방방곡곡으로 퍼졌을 테지만

저는 처음 보는 예쁜 컵이 나오는군요.

자동판매기라는 딱딱한 기계속에서 나왔지만 하얀 컵보다 더 자연 친화적인 느낌~

그 옛날 '국민학교'때 하얀 공책보다 저렴했던 거칠고 누런 공책의 느낌~

거칠어서 칼로 깎을 때 매끄럽게 깎이지 않았던 연필~

아, 좋다.

에코컵

 커피가 더 맛있었어요. ^^

일회용컵

 상상력을 보태면 더 즐거운 동물 사진

졸업식 꽃다발 속에 숨겨진 놀라운 사실

*자판기 컵 광고글 절대 아닙니다요~  ㅎ

 

반응형

댓글()
  1. BlogIcon 재무테크놀러지 2014.04.07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컵도 예쁘지만 국민학교 오랜만에 불러보네요..
    돌아가고 싶다...
    저좀 그때로 돌려주세요.. 새록새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