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큰한 양배추 된장국 끓이기

달큰한 양배추 된장국 만들기

 

양배추의 단맛은 '단맛'이라고 딱 집어 말하기도, '달달'이라고 하기도 안어울리는 딱 '달큰'한 맛이에요. ㅎ

 

조금 시든 양배추로 된장국을 끓여 봤어요.

와~ '달큰'한 양배추가 은근히 아삭거리는게 정말 맛있더라고요.

 

준비물;   양배추, 호박, 고추, 파, 마늘, 된장, 육수(북어+건표고)

 

북어와 건표고를 넣고 5분 팍팍 끓이다가

 

 

표고는 그대로 두고 북어만 골라 버렸어요.

 

 

생수를 더 부어 국물을 잡고 된장 풀고 마늘 넣고

 

 

비슷한 크기로 썰은 호박과 양배추 넣고 중불에서 5분 끓이다가

 

 

매콤한 고추와 파 넣고 잠깐 더 끓여 불 껐어요.   간단간단~

 

 

 

깊은 맛의 육수에 맛있는 된장에 달큰한 양배추에 매콤한 고추의 조합이 아침 저녁 쌀쌀한 이 날씨에 완전 좋네요.

 

 

고사리 김밥, 어른 입맛에게 바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