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화력 쑥쑥 멸치 무조림 만들기

밑반찬술안주|2019. 12. 19. 14:22

멸치 무조림, 소화력 쑥쑥

 

시골에서 무를 많이 보내 주셔서 요즘 무 반찬을 많이 먹고 있어요.

기분탓인지 실제로 효과가 있는건지 몰라도 소화도 잘 되는 것 같고 모태 변비쟁이인데 화장실도 잘 다니고.. ^^

 

치아 약하고 거의 모든 음식이 쓰다고 하시는 노쇠한 엄마를 위해 이번에는 물렁하게 단맛 도는 무조림을 만들었어요.

우리는 이 반찬을 '왁짜지'라고 하는데 사전에는 없는 말이더군요.

 

준비물:   무, 건표고버섯, 국물멸치, 간장, 매실액(설탕), 소주(맛술)약간

 

우리집에서 먹을거라면 큼직하게 이리저리 돌려 못난이로 깎아 만들겠지만 한입에 드시기 좋게 약간 도톰하게 납작 썰었어요.

 

멸치무조림

 

생수 붓고

 

왁짜지

 

국물 멸치를 비린내 날아가게 전자레인지에 잠깐 돌리거나 마른 팬에 잠깐 볶아 넣고 건표고버섯 넣기

 

소화에 도움되는 음식

 

간장+매실액(없으면 설탕)+소주(맛술) 약간 넣고 끓기 시작하면 중약불로 줄여요.

식성 따라 매실액은 안 넣어도 되요.  소주나 맛술은 혹시 모를 멸치 비린내를 잡기 위한거에요.

 

 

가끔 저어가며 무가 물렁하도록 익혔어요.

 

 

단맛과 감칠맛이 물씬 나는 멸치 무조림

 

 

연세 때문에 소화력 많이 떨어진 엄마에게 딱 맞는 음식, 국물과 함께 밥에 비벼 한그릇 다 드셨어요.

 

 

무밥 만들기, 썰은 김에 무생채 무침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