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턴트라고 얕보지 말자, 두부 컵라면

반응형
컵라면(사발면, 왕뚜껑 등등)엔 삼각형이든 원통형이든 김밥이 딱 어울립니다.
두 가지 다 먹기 간편하다는 점과 조리 시간을 기다리지 않고 주문 즉시 먹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요.

여기에 두부를 넣어 봤어요.
두부를 워낙 좋아하기도 하고 한두 젓갈 먹으면 거슬리기 시작하는 조미료 맛도 중화시켜주는 것 같네요.
인스턴트의 대표 주자인 컵라면을 먹으면서 영양을 논하긴 우습지만, 두부를 넣으면 영양에 좀 신경 쓴 것 같이 보입니다. ^^

대부분의 여성에게는 적정하거나 오히려 국물까지 하면 많은 양이지만, 청소년이나 성인 남성들에게는 아쉬운 라면 양이어서 만약에 김밥이 없다면 두부로 부족한 양과 영양을 충분히 메울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재료;   컵라면 or  사발면 or 왕뚜껑or  컵진라면 or  컵신라면(헥헥~이제 보니 종류가 참 많군요)등등등, 컵 짜장라면, 두부 반모, 끓는 물

설명이 뭐가 필요할까요?
그냥 두부 깨끗이 씻어 얇게 썰어


라면에 스프 넣고, 썰어 놓은 두부 반 넣어 끓는 물 부어 3,4분 기다리면 끄~~읕!! ㅎ
컵 짜장라면도 같이 만들었는데, 컵라면의 스프를 조금 남겨서 짜장라면에 부었어요. 훨씬 깔끔한 맛이 납니다.
중간에 두부가 국물에 골고루 잠기게 한 번 뒤집어 줘요.



이렇게 먹을 거 앞에 놓고 기다리는 3,4분은 다른 일 할때 3,40분 보다 더 길~~게 느껴 진다는 거~~.
주문을 걸어요.
"난 컵라면 기다리는 거 아니다. 아니다.  다른 일 하고 있다. 하고 있다."  레드썬!!


두둥~~
사진이 약간 거시기하게 나왔지만, 그것과는 상관 없이 맛있어요. ^^


특히 요거,
실제로는 색이 더 진한데, 하나씩 집어 먹는 두부맛이 참 좋아요.

영양 덩어리 두부가 들어 간 만큼, 먹고 나서도 인스턴트를 먹었다는 약간의 찜찜함도 없고 더불어 배도 훨씬 더 든든했어요.
라면 회사에서 두부를 건조 시켜 넣어 팔면 그것도 참 괜찮을 듯....

집에서 먹을때 밥이 없는 경우나 휴가지에서 먹을때, 만만한 술 안주로 먹을때 두부 반 모로 풍성한(??) 컵라면과 짜장라면을 즐기세요. ^^
반응형

댓글()
  1. BlogIcon Yujin 2010.07.27 1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저도 가끔 요렇게....ㅋㅋ 깔보면 큰일나요^^

  2. BlogIcon 임현철 2010.07.27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것도 있었네~^^

  3. BlogIcon 왕비마마 2010.07.27 19: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요거 컵라면의 빠진 영양도 보충하고

    약~간 모자란듯한 배도 보충하고

    일석이조네여~ ^^

    아우~ 굿~ ㅋㅋ

  4. BlogIcon 연한수박 2010.07.27 2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면과 두부... 그 맛이 어떨런지 궁금하네요^^
    언제 한번 해먹어봐야 겠는데요 ㅋ

    • BlogIcon 부지깽이 2010.07.28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것도 맛있지만, 일반 끓여 먹는 라면에 순두부나 두부를 넣어서 먹으면 정말 정말로 맛있어요. 한 번 드셔 보시길 강.추!! ^^

  5.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2010.07.28 0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이거 정말 신제품인데요~~영양 만점이네요^^

  6. BlogIcon hermoney 2010.07.29 1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이거 특이한데요^^

    맛도 괜찮은가요?
    뭔가 살짝 심심할거같긴한데..

    쉬워보이니 따라해봐야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