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 김치를 잊게 해 주는 참치 감자찌개

에이구~
추석때 큰형님이 묵은지 안 주셨으면 어쩔뻔 했는지..
며칠전,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듯 보이는(??) 열무와 얼가리로 김치를 담그고 깍두기도 담갔지만, 그래도 배추 김치가 식탁에 떡하니 있어 줘야 든든한 듯 해요.
묵은지 열심히 볶아 먹고 있습니다. ^^

얼큰하고 맛있는 찌개가 있으면, 한 끼 쯤은 배추 김치를 잊고 맛있는 식사를 할 수 있기도 해요.
쌀쌀한 날씨에도 잘 어울리는 참치 감자찌개로 잠시 '금치'를 잊어 보아용~~ ㅎ

재료;   참치 캔, 감자, 양배추, 두부, 파, 마늘, 고추장, 양파, 멸치가루

캔을 개봉하기 전에 흐르는 물에 뚜껑 부분을 깨끗이 씻어 놓아요.

2010/04/01 - [부지깽이 혼잣소리] - 잠깐! 캔 음료수 뚜껑 닦으셨나요?

뚜껑을 쬐끔만 따서 기름을 따라 버린 후, 조심조심 뚜껑을 완전히 열어요.


채소들도 먹기 좋게 손질해 두어요.
요즘처럼 채소 가격이 부담스럽거나 미처 준비하지 못한 때, 저는 파나 양파중 한 가지만 넣기도 합니다.

 

생수에 멸치 가루 + 고추장 + 마늘과 채소를 넣고 퐉퐉 끓으면 두부와 기름 뺀 참치를 넣고 감자가 익을 만큼 끓여 줍니다.






집에 있는 재료로만 찌개를 끓였더니, (처음 구입할 때 든 비용은 까맣게 잊어버리고) 마치 공짜로 찌개 한 냄비 얻은 것 같아 흐뭇해요. ^^

 

푸짐하고 얼큰해서 따로 김치가 생각나지 않아 한 끼 분량의 김치는 덜 먹을 수 있어요.
(아~ 왜 슬프게 느껴지는 거지~ ㅠ)


오호홋~
결이 살아 있는 참치가 보이시나요?
우리 애들, 어쩌다 저런 거 걸리면 이렇게 외치곤 하지요.
"와우~ 대!박!" 



이렇게 저렇게 잠시만 견디다 보면 집 나간 '금치'가 다시 '김치'가 돼서 우리 곁으로 돌아 오리라 믿습니다.

댓글()
  1. BlogIcon 영민C 2010.10.06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치찌개가 아닌 감자찌개 맛나 보이는데요~ ^^

    • BlogIcon 부지깽이 2010.10.07 1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끔은 김치 빼고 고추장으로만 끓인 찌개도 맛있어요.
      더구나 요새 같은 시절엔 찌개에 넣어 우르르 끓여 먹기도 김치가 아까워요. ^^

  2. BlogIcon 하늘엔별 2010.10.06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오늘 묵은지로 꽁치통조림 넣고 찌개 만들어서 먹었어요.
    참치가 없어서 대신 꽁치를 넣었죠.
    나름 맛있었답니다.^^

  3. BlogIcon 어설픈여우 2010.10.06 14: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치가 김치 되는 날을 기다리며..ㅎㅎㅎ
    감자참치찌개도 맛나보이네요~^^*

  4. 쵸코그린 2010.10.06 15: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 묵은김치 없어요.ㅜㅜ
    참치찌게보니 침이 고이네요 ^^;

  5. BlogIcon 노래바치 2010.10.06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먹더라도 밥상에 김치가없으면 어쩐지 허전한게 사실이지요.
    김치찌개 먹을땐 그만큼 김치를 덜 먹게된다는..에~공. 노래바치도 슬퍼요..
    김장철은 다가오는데. 금치가 언제 김치가되어 돌아올지..정말 걱정입니다.

  6. BlogIcon *저녁노을* 2010.10.06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을인 아직 묵은 김치 3통이나 있어요.
    김치파동에도 걱정없답니다.히힛~
    잘 보고 가요. 맛나 보입니다.

  7. 왕비마마 2010.10.06 20: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낫~

    요거 어디 콘도나 캠핑가면 끓여먹는 고 참치 감자찌개잖아요~ ^^

    너무너무 맛난 밥도둑이죵~

    고 얼큰~함에 김치 생각 정말 싹~ 달아나겠어요~ ^^

    • BlogIcon 부지깽이 2010.10.07 1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아요. 휴가가면 남편이 단골로 끓여내는 찌개에요. ^^

      완연한 가을 날씨네요.
      하늘 보면 허파에 바람들까봐 애써 외면하고 다닙니다. ㅎ

  8. BlogIcon 자수리치 2010.10.06 2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도 본가에서 가져온 금치가 다 떨어져 가는데,
    이 방법을 써봐야겠어요.^^;;

  9. BlogIcon Kay~ 2010.10.07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을게 없을때 묵은지 넣고 끓이는 참치 김치찌게가..
    간단하면서도 최고죠~

  10. BlogIcon Houstoun 2010.10.11 0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해도 군침이 넘어가는
    찌겐데요.
    밥 한공기 없애기는 일도 없겠어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