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큼한 샌드위치, 네 속을 보이렷다~

반응형

스파게티나 짜장면 등을 만들 때 양념과 국수의 양이 딱 맞아떨어지면 좋으련만, 운 좋게 그런 날이 있을 때도 있지만, 면이나 양념 둘 중의 하나가 남기도 해요.

소스가 모자라 냉장고에 1주일쯤 들어가 있는 스파게티면.
냉장고 열 때마다 거슬렸지만, 여건이 안 돼 애써 외면하다가 어제는 작정하고 요리를 했습니다.

스파게티를 다시 만들자니 양이 적어 1인분밖에 안 만들어지겠고, 면을 더 삶아 2인분을 만들자니 소스가 부족할 것 같고.

2분 30초쯤 생각 끝에 '속 감춘 앙큼한 샌드위치'가 떠올랐습니다. ^^

재료;   먹고 남은 스파게티 면, 케찹, 양파, 식빵, 슬라이스치즈, 피자치즈




(카메라 메모리를 두 개 사용하는데, 처음 과정이 찍혀 있던 메모리가 말썽을 일으켜 사진이 안 나와요.ㅜ)
꼬들해진 스파게티면에 끓인 물을 부어 잠시 두고, 케찹에 양파를 잘게 잘라 넣고 물기 뺀 면을 넣어 골고루 비벼요.

식빵 4면의 2cm 안 쪽 부분을 손가락을 이용해 꾹꾹 눌러 그릇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오목하게 만들어요. 뚜껑이 될 식빵도 마찬가지에요.


비벼놓은 스파게티면을 담고, 아이들이나 나나 그냥은 절대 안 먹는 슬라이스치즈를 가늘게 잘라 몇 가닥 얹은 후, 피자 치즈 듬뿍 올린후 파슬리 가루가 있으면 솔솔 뿌려 식빵으로 덮어 살짝 눌러줍니다.

 

기름 두르지 않은 팬에 올려 앞 뒤로 구워요. 뒤집을때 조심조심~




으악~
잠깐 한 눈 판 사이에 좀 과하게 구워졌어요. ㅜ
더 늦기 전에 꺼낸 게 천만다행입니다. ^^;;



흔히들 하시는 표현이 있지요.
'겉은 바삭하고 속은 쫄깃해요~' ㅋ
하나더 곁들이자면, 바삭함과 쫄깃한 그 와중에도 스파게티면이 가닥가닥(??)씹히는 느낌이 새로웠습니다.

치즈가 녹아 내린 모습에 아이들이 "오~~~" 감탄을 합니다. ^^



한 조각이 남아서 식탁위에 두고 온 '앙큼한 샌드위치'가 생각나는군요. 쩝...

반응형

댓글()
  1. BlogIcon 소잉맘 2010.12.09 1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집에서도 가끔 해먹는~~파우치네요~^^
    전 저거 해먹으려고 가장자리 짤라서 붙여주는 기구도 구입했다죠~~~
    남겨진 샌드위치는 제가 대신 먹어드리께요~~아우 맛나겠당~~~
    언능가야쥐~~부지깽이님의 집으로 고고~~~ㅋㅋㅋ

    • BlogIcon 부지깽이 2010.12.10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이런걸 파우치라도 하나요?
      저는 파우치라면 화장품 넣는 조금만 가방만 일컫는 건 줄 알았어요. ㅋㅋ

      그 가장자리 붙여 주는 도구, 저도 사고 싶어하고 있어요.
      아으~ 왜 이케 사고 싶은게 많은고얌!!!

  2. BlogIcon 건이맘 2010.12.09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치즈가 많으니 너무 좋아보이는대요 ^^

    • BlogIcon 부지깽이 2010.12.10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들은 한 입 베어 물을때 쭈욱 늘어 나는 치즈를 무지 좋아 하잖아요. 저도 옆에서 막 손뼉 쳐요. ^^
      "와아~~~"
      이럼시롱... ^^

  3. 부크맘 2010.12.09 11: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속은 못 보이옵니다...
    아니 되옵니다.
    아니 되옵니다...
    그리도 외치더니..
    결국은 속 보여주었네요...
    참 맛나 보여요..
    딸들이 치즈와 스파게티 참 좋아하는데...

  4. BlogIcon 하수 2010.12.09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분 30초까지 생각을...^^
    식빵 남은 걸 냉동실에 넣어 놨는데 피자치즈가루 좀 써야겠습니다.

  5. BlogIcon 하결사랑 2010.12.09 12: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ㅋㅋㅋㅋ 독특합니다. 역시...
    우리 하랑이도 스파게티와 치즈 너무 좋아하는데...
    빵도 좋아하고...세개 묶어 놓으면 완전 좋아하겠군요 ㅋㅋ

  6. 이곳간 2010.12.09 1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지깽이님.. 요거이 아주 독특하네요^^ 한끼 식사로 손색없겠어요..

  7. BlogIcon 담빛 2010.12.09 14: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스파게티의 놀라운 변신인데요~+ +

  8. BlogIcon pennpenn 2010.12.09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이 재미있어요~
    ㅎ ㅎ ㅎ

  9. Yujin 2010.12.09 1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부지깽이님..정말 못말리는 요리고수님이세요...ㅋㅋ

    • BlogIcon 부지깽이 2010.12.10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살짝 다른, 무언가 괴상한 요리들...

      요즘 곰곰히 생각해 보니 제가 만든 음식들은 정상적인게(ㅜ) 별로 없네요. 여러가지 생각을 하고 있답니다, 요즘..

  10. 조선의국모 2010.12.09 15: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우 저도 감탄입니다.

    남은 스파게티 면으로 조롷듯~앙큼~발랄한 샌드위치를 만드셨네요~ㅎㅎ

    부지깽이님에 기발하면서 잼있는 쿠킹타임 언제나~신선해 깜~놀입니다.ㅎㅎㅎ

    오늘도 행복이 가득한 그런하루 되시고요.^^*

  11. BlogIcon 아하라한 2010.12.09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정말 아이디어 좋으신데요. 어떻게 이렇게 조화를 이룰 생각을 하셨는지..
    간식으로 애들에게 주면 정말 좋아 하겠습니다.

  12. BlogIcon 둥둥구름 2010.12.09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런 방법도 있네요^^ㅋㅋㅋ

  13. kim 2010.12.09 19: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리에 흥분을 감추지 못하는 흥부네가 3대에 덕을 많이 쌓아서나
    아마도 후엔 행복을 수백배로 아니 수만배로 만땅가득 받을 거구만요 ^^

  14. BlogIcon 라이너스™ 2010.12.10 0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냥 예술이네요.ㅠㅠ
    기발하면서도 너무 맛있어보입니다.^^

  15. 선민아빠 2010.12.10 09: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하셔서 그렇지 저안에 속이 남은음식인줄은 아무도 모를꺼에요~ 짱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