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치캔 하나로 3색 전, 막걸리는 덤이요~~

명절에 선물로 들어와 차곡차곡 쌓여 있는 참치캔.
매운맛에 야채 섞인 것까지, 맛도 다양합니다.
반찬거리로 한 캔씩 쏙쏙 빼서 요긴하게 사용하고 있어요.

간단한 재료와 참치캔 하나로 3가지 전을 쉽게 만들어 보았어요.

재료;   참치캔 표준형^^, 당근, 양파, 통깨, 후추, 맛술, 깻잎, 김, 봄동, 밀가루, 달걀, 소금, 식용유


기름기 뺀 참치에 다진 당근과 양파, 후추, 깨, 맛술 조금 넣어 골고루 비볐어요.
깻잎과 봄동은 씻어 물 털어 놓고, 김은 정사각형으로 잘라 놓았어요.

 

깻잎위에 참치 비빔을 알맞게 올려 놓고 달걀물을 발라 반으로 접어 붙여요.

달걀물을 바르니 어떤것은 붙고, 안 붙는 것은 밀가루까지 발라 붙였어요.
그래도 고집센 놈들은 안 붙네요. 어차피 달걀물에 적셔 부칠꺼라 끝까지 붙지 않는 것들은 그냥 두었어요.
팬에서 익히다 보면 저절로 붙어요.



깻잎은 밀가루 얇게 묻혀 소금 넣어 풀어둔 달걀물을 적셔 부치고, 김은 달걀물만 묻혀서 부쳤어요.

깻잎과 김을 다 부치고 난 후, 남은 달걀물과 밀가루에 물 조금 섞어 봄동 전을 만들었어요.
밀가루 반죽을 얇게 깔고, 봄동 잎을 올린 후, 그 위에 참치 비빔을 얹고 남은 반죽을 위에 얇게 덮었습니다.
참고로 이 전을 만들땐 기름을 두르지 말고 반죽을 펴야 원하는 모양과 두께로 만들수 있어요. 기름은 재료를 다 올린후 가장자리를 따라 부어 줍니다.





오늘 만든 3가지 전 중에 제일 맘에 들었고 맛도 있었던, 봄동 참치 부침개.



봄이 올거라는 생각때문인지, 깻잎 전은 상큼하기 그지 없습니다.


저렴한 비용과 흔한 재료로 만든 것 치고는 근사한, 3색 모듬전.



혹시 식었다면 전자렌지에 30초 돌리면 금방 만든 것 처럼 감쪽 같아 집니다.
맛도 뜨거울때가 훨씬 더 좋구요.




이런 부침개가 있는데, 막걸리를 빠트린다는 건 부침개에 대한 모독이라고 생각하지 않으십니까, 여러분!!!!! ^^

댓글()
  1. BlogIcon 선민아빠 2011.02.15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치캔으로 삼색전이 탄생하네요~~ 막걸리 안주로 최고죠~~

  2. BlogIcon 자수리치 2011.02.15 1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치캔은 이렇게 다른 음식과 조합되어야 더 맛있는 거 같습니다.ㅎㅎ

  3. BlogIcon 담빛 2011.02.15 1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_+
    아잉~ 군침도네요

  4. BlogIcon 함차가족 2011.02.15 13: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꺄~오...
    막걸리를 위한 전체요리 아닌가요. 우왕..
    푸짐한 찬에 막걸리가 덤이라니..보는것만으로 행복합니다

  5. BlogIcon 즐겨찾기 2011.02.15 19: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저 참치 진짜 좋아해요
    참치랑 깻잎이랑 진짜 잘 어울리잖아요 맛있겠다!!

  6. BlogIcon 조선의국모 2011.02.15 19: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얌전쉬려워랑~ㅎㅎㅎ

    참치캔하나로 요롷게 멋진 삼색전을~~~

    아고야~넘~맛있어 보이네요,집에 마침 참치가 있기는헌데~

    요롷게 엣지 있게는 몬할것 같네요~ㅎㅎㅎ

    시원한 막걸리와 잘~먹고갑니다.^^*

  7. BlogIcon 연한수박 2011.02.15 2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신랑도 참치 좋아해서 항상 사다 놓는데요 이렇게 해먹어도 참 좋겠어요^^
    잘 보고 갑니다.

  8. 하랑사랑 2011.02.15 2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전 참치에 달걀 넣고만 부쳐 봤는데...
    이렇게 하면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겠군요
    좋네요//우리 가족 모두 참치전 아주 좋아 합니다.
    오늘은 늦었고 내일당장...ㅋㅋ

  9. BlogIcon 비바리 2011.02.16 00: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치의 고소함과 깻잎의 향긋함이 만나
    서로 잘 궁합이 맞겠어요
    넘 먹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