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가지나 만들어도 만드는 시간은 반, 기름 떡볶이

반응형

기존의 국물이 자작한 떡볶이는 좀 오래 끓여야 깊은 맛이 나요.
배고프다고 끓은 지 얼마 안 되는 떡볶이를 먹으면, 자칫 어묵의 비린듯한 냄새도 나고 날 고춧가루 맛도 나고..
그런맛을 좋아하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저는 오래 끓여서 국물까지 걸쭉한 그런 떡볶이가 더 좋더라구요.

하지만, TV에 나오는 분식집 따라 만들어 본 기름 떡볶이는, 두 가지를 만드는데도 기존의 떡볶이 만드는 시간보다 훨씬 짧게 걸렸어요.
양념해서 볶기만 하면 되니까요.

이 방법이 반드시 TV에 나왔던 분식집 방법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겉모양만 보고 저의 짐작대로 만들었답니다.

재료;   떡볶이떡, 간장, 고추장, 마늘, 식용유, 설탕, 물엿

여러번 헹구어 물에 잠깐 담가 두었지만, 굳이 담글 필요는 없는거 같아요.
기름에 볶으면서 말랑해지더군요.

(괜찮아, 부지깽이. 헛짓했다고 우울해 할 필요 없어, 이러면서 배우는 거잖아?  음... 물론 며칠 지나면 새카맣게 잊고 여전히 물에 텀벙 담가 놓겠지만... __;; )


물기 뺀 떡을 두 그릇에 나누어 담아 각각의 양념을 했어요. 고추장과 마늘과 설탕, 간장과 마늘과 설탕.
마지막에 윤기를 위해 물엿을 조금 넣을 거라, 설탕은 조금만.
양념에 골고루 버무려요.


설거지가 귀찮다면 간장 떡볶이를 먼저 볶고 고추장 떡볶이를 볶아도 큰 상관은 없지만, 먼저 만든 떡볶이가 굳을까봐 동시에 볶기로 했어요. 기름 약간 둘러 달군후, 각각 넣고 약불에서 타지 않게 저어 가며 볶아요.


양념은 남겼다가 볶는 중간에 마저 붓고 볶았어요. 마지막 꺼내기전 물엿 조금 넣고 골고루 버무려내요.


자~~ 노릇노릇 볶아집니다.
어이쿠! 간혹 양념 묻은 기름이 튀기도 하는군요.






작은 아이가 한 마디로 표현한 두 가지 기름 떡볶이의 맛은?
'간장 떡볶이는 돼지 갈비 맛, 고추장 떡볶이는 양념 치킨 맛'



더도 말고 더도 말고 딱 그대로인 맛입니다.
아이들에게는 간식이, 어른들에게는 맥주 안주가 되는 얼렁뚱땅 후다닥 기름 떡볶이입니다. ^^

반응형

댓글()
  1. BlogIcon 둥이 아빠 2011.03.02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일전에 떡복이를 먹었는데..

    그때가 생각이 나네요.

    저희는 조금 맵게 먹거든요.

    군침땡기는데요

    • BlogIcon 부지깽이 2011.03.03 1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매운거 진짜 좋아하는데, 제 입맛에 맞추면 나머지 식구들이 잘 못먹어요. ㅜ
      아이들 간식이었답니다.

      꽃샘 추위라고 하기에는 너무 한 날씨, 감기 조심하세요. ^^

  2. 2011.03.02 1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BlogIcon 복돌이^^ 2011.03.02 1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하신대로 맥주안주로 딱일듯 한데요...
    먹음직 스럽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4. BlogIcon 담빛 2011.03.02 1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식으로 만드는 떡볶이는 첨인것 같아요

    • BlogIcon 부지깽이 2011.03.03 1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얼마전 텔레비전에 나오더라구요.
      떡을 기름에 볶듯이 튀겨서 떡볶이를 만들어도 맛있어요.
      음.... 뱃살이 염려스럽긴 하겠지요. ^^;;

  5. BlogIcon 저녁노을 2011.03.02 14: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매운 걸 싫어하는 아이들한텐..
    궁중식이 잘 맞더라구요.

    잘 보고가요

    • BlogIcon 부지깽이 2011.03.03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직 나오지도 않은 꽃을 시샘하는 추위라고는 믿어지지 않을 만큼 춥네요.
      노을님, 감기 조심하시고 맛있는 점심 드시와요. ^^

  6. BlogIcon 아하라한 2011.03.02 16: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떡꼬치랑 비슷한거 같은데요...
    우리딸 만들어 주면 완전 감동하겠어요
    좋은 정보 덥석 물고 갑니다.

  7. BlogIcon 세일하우 2011.03.03 0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들도 좋아할만한 간식이네요.
    맵다 싶으면 간장만으로 해서 먹어도 될것 같아요.

  8. BlogIcon 함차가족 2011.03.03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그냥 가래떡을 후라이팬에 구워주기도 하는데 저런방법도 있군요
    저는 국물 있는 오래끓인 떡볶이가 더 좋아요 ^^ 어묵 계란 이것저것짬뽕한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