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근 검은깨 소스 샐러드, 내몸에 좋은 일 하는 기분

밑반찬술안주|2019.09.19 19:09

연근 흑임자소스 샐러드

 

채식 부페에 갔을때 한 입 먹고 '띠용~~@@' 두 눈 동그래졌었던 연근 샐러드.

세상은 넓고 맛있는건 많다!!

 

그 식감과 맛은 잊을 수가 없었어요.

벼르고 벼르다가 마침 검은깨 가루가 생겨서 만들어 봤습니다.

 

준비물;   연근, 검은깨 가루, 마요네즈, 설탕, 식초, 올리고당, 소금

 

겉에 묻은 흙을 깨끗이 씻어 내고, 감자칼로 껍질을 얇게 벗겨내요.

 

 

(세일하는 상품을 사서 여러날 지난 후인데 이렇게 속이 거뭇해졌네요, 큰 탈은 없겠지요? )

동그랗게 잘라서

 

 

식초 조금 섞은 물에 2분 정도 데쳐 그대로 체반에 건져 식혀요.

 

 

입맛 따라 다르겠지만 마요네즈는 조금만 넣는게 나을것 같은게 흑임자 보다 덜 넣었는데도 걸죽하더군요.

그외의 양념은 조금씩 넣어가며 입맛에 맞춰요.

 

 

식힌 연근에 소스 넣고 버무려요.

 

 

 

고소하고 아삭하고 개운한~

 

 

어쩐지 오랜만에 내 몸에 좋은 일 하는 기분이 드는 연근 샐러드

 

 

망가진 우산 재활용 방법 두가지, 돗자리 와 장바구니

 

댓글()